[다시보기]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행 586회 <br> <br> <b> [ 광주 문화지역아동센터 ] </b> <br> <b>방송일 :</b> 2014년 6월 23일(월) 오후 5시 35분 ~<br> <b>제작진 : </b> 강성식 PD (LSD), 최우리 작가<br><br><br> 아름다운 음악선율을 따라, 아이들의 맑고 고운 목소리가 울려 퍼지는 곳, <br> 광주광역시 북구에 위치한 문화지역아동센터를 찾았다.<br><br> 센터의 이름처럼, 다양한 문화프로그램으로<br> 아이들에게 꿈의 터전이 되어주고 있는 이곳,<br> 그 중에서도 특히 음악 프로그램은 문화지역아동센터만의 특별한 자랑거리다.<br><br> 여건 상, 음악을 접할 기회가 적은 아이들을 위해 시작하게 됐다는 음악수업 - <br> 아이들은 우쿨렐레, 플롯, 성악 등 다채로운 음악을 접하면서 정서적으로<br> 불안했던 마음을 치유 받을 뿐 아니라, 감수성도 훨씬 풍부해졌다. <br> 또, 말을 더듬던 아이가 플롯을 하면서 자신감을 되찾고, <br> 음악 수업을 통해 재능을 발굴한 아이는 예술고에 진학하는 등 <br> 음악은 아이들에게 든든한 꿈의 발판이자 좋은 길잡이가 되어주고 있다. <br><br><br> 그 가운데, 유독 눈에 띄는 한 아이. 13살 지호다. <br> 어렸을 때부터 몸이 약해, 또래 아이들과 쉽게 어울리지 못한다는 지호.. <br> 유일한 가족인 지호 엄마 역시 교통사고 이후 <br> 허리 통증이 심각해져 일을 할 수 없는 상황. <br> 건강 때문에 지금껏 지호와 제대로 놀러 한 번 가보지 못했지만 <br> 묵묵히 잘 자라준 아들이 엄마는 늘 미안하고 안쓰러운 마음 뿐이다. <br> 지호도 그런 엄마의 마음을 잘 아는지... 결국 참았던 눈물을 터트리고 말았는데..<br> 지호를 위해서라도 하루빨리 건강해지고 싶은 엄마의 마음..<br> 그러나 빠듯한 형편 탓에.. 근본적인 치료와 정밀검사는 엄두도 내지 못하고 있다. <br> 안타까운 상황 속에.. 다행히 서울의 한 병원에서 지호엄마의 진료에<br> 도움을 주기로 약속했다. 앞으로 꾸준한 치료와 관리가 필요하지만,. <br> 작은 희망으로 오늘보다 내일이 더 행복해질 지호네 가족.<br><br> 또, 행복한 변화는 센터에도 전해졌다.<br> 희망TV SBS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의 도움으로 <br> 더운 여름을 선풍기 몇 대로 보내야 했던 센터에 냉난방기가 지원됐고, <br> 낡고 오래되어 방충망조차 없었던 창문은 이중창으로 새롭게 교체됐다. <br> 아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음악 수업에, 부족했던 악기도 지원됐다. <br><br> 문화지역아동센터 아이들의 경쾌한 이야기는 오는 6월 23일<br> <b>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행</b>에서 만나볼 수 있다. <br><br><br> [다시보기]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여행 586회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