박시후, “그 여자 때문에 아파서 미치겠다…” 박시후(이강석)는 윤정희(하단아)와의 추억을 떠올리며 쓸쓸한 마음을 담아 노래를 부른다. 박시후(이강석)는 속상함과 답답함에 소리를 지르면서도 윤정희(하단아)에게 자신을 말려달란 말은 안 하겠다고 말한다. 박시후, “그 여자 때문에 아파서 미치겠다…”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