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다시보기] 질투의 화신 5회 “내가 너 땜에 유방암이 아니라 심정지로 죽겠다. ”<br><br>수술 직후 아픈 몸을 이끌고 날씨 스튜디오에 선 나리(공효진)는 전무후무한 날씨 방송을 시작하게 되고, 입원실 TV를 통해 이를 지켜보던 화신(조정석)은 잔뜩 긴장한다. 그 시각, 현장에 있던 정원(고경표)은 방송을 마치고 쓰러진 나리를 안고 화신이 있는 유방외과 입원실로 향하는데.... [다시보기] 질투의 화신 5회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