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다시보기] 질투의 화신 16회 “표나리, 양다리 걸쳐라 차라리.”<br><br>화신(조정석)의 양다리 제안에 혼란스러운 나리(공효진)는 펄쩍 뛰며 거절하지만, 화신과 정원(고경표) 두 남자에게 동시에 끌리는 마음을 주체할 수 없다. 한편, 한 달 만에 뉴스룸으로 복귀한 화신은 나리에게 적극적으로 수컷임을 어필하는데.... [다시보기] 질투의 화신 16회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