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누울 자리] 유승호♥조보아, 침대 위 야릇 키스 “참으려고 했는데…” 손만 잡고자는 유승호(강복수)를 보며 황당해하는 조보아(손수정). 갑자기 일어난 유승호는 로맨틱한 눈빛으로 그녀를 쳐다보며 뜨거운 키스를 퍼붓는다. [누울 자리] 유승호♥조보아, 침대 위 야릇 키스 “참으려고 했는데…”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