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장군헌티 가…엄니 끄덕없응게” 조정석, 서영희 말에 ‘눈물 글썽’ 조정석(백이강)은 최무성(전봉준)에게 가라며 자신은 괜찮다고 속 깊게 말하는 서영희(유월이)의 말에 눈물을 글썽인다. “장군헌티 가…엄니 끄덕없응게” 조정석, 서영희 말에 ‘눈물 글썽’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