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진우, 자신의 스타일대로 담담하게 부른 ‘이대로 멈춰’ 정진우는 2등 재대결에서 자신의 스타일대로 담담하게 유성은의 ‘이대로 멈춰’를 불렀다. 정진우, 자신의 스타일대로 담담하게 부른 ‘이대로 멈춰’ 썸네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