박상민·브라이언, 브로맨스 뽐내는 두 형제 ‘청바지 아가씨’ 박상민과 브라이언은 ‘청바지 아가씨’를 부르면서 환상적인 듀엣의 모습을 보인다. 두 남자는 너무나 잘 어울리는 모습을 보여주며 브로맨스를 선보인다. 박상민·브라이언, 브로맨스 뽐내는 두 형제 ‘청바지 아가씨’ 썸네일